안치환과의 초우(初遇)

우지아 2018.09.06 04:25 조회 수 : 463

3년전 어느 가을날..

서귀포예술의전당 개관1주년기념으로 장필순, 동물원, 안치환 등이 출연하는 7080콘서트가 있었다.

학창시절 동물원 노래를 좋아했던 추억을 되살리며 콘서트를 갔다.

안치환이란 가수는 대학시절 이름 석자의 유명세는 알았지만, 정작 노래도 잘 몰랐고 콘서트도 가본 적이 없다.

나는 그 시절 민중가요에 대한 반감이 강했다. 노래는 그저 노래로서만 감상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아…그런데 그날 나는 충격에 빠졌다, 안치환의 라이브는 내 온몸과 정신을 혼미하게 했고,

가수 안치환이 아닌 애인 안치환으로 그 순간 나를 돌처럼 정지시켜 버렸다.

그 열정적이면서 남성적인 힘있는 목소리와 호소력,그리고 몸짓..

젊은 시절 안치환을 만나지 못했던 것이 갑자기 젊은 시절을 잃어버린 느낌이었다...

 

괜한 미안함과 수줍음으로..차라리, 2층의 먼발치에서 안치환을 만나게 된 것에 혼자서 다행이라 위안했다.

중년의 나이에 만난 안치환은 인생의 고비고비를 넘긴 후였다. 그래서 더 소중하고 깊이있는 첫 콘서트였다.

 

80년대 민중가요를 이런 멎진 안치환이 불러주었기에 우리 젊은이들이 더 뜻을 모을 수 있지 않았을까.

아마, 내가 젊은 시절 안치환을 알았더라면, 진정 민중운동에 몸바쳤을 것 같다.

 

언제일지 모를 두번째 콘서트를 희망하며.. 2층 구석자리에서 수줍게 듣고 싶은 노래..

사랑하게 되면 훨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5 1월 11일 (금) 신년음악회 공연일정...대전입니다~~! [2] file 묭이 2019.01.03 623
124 멋진 포스로 청중을 휘어잡은 안치환님/ 12.31 임진각 제야 행사 [4] 아름다운날들 2019.01.02 795
123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file 묭이 2019.01.02 324
12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모란 2019.01.01 367
121 아저씨^^/ file 묭이 2018.12.22 367
120 안치환님 멋진 기타 연주 "고엽" /2018.12.15양산 시노래 콘서트 [2]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2.19 2017
119 12.15(토) 양산, 시노래콘서트~ [2] file 지구다음 2018.12.16 415
118 12.8국립박물관 극장 용,대장경 서창악/마음을 다독이는 노래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2.09 735
117 생일 축하드려요~~ [3] 파란하늘 2018.12.01 1061
116 12월 첫날에 맞으신 안치환님 생일 진심으로 축하 드려요. [1]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2.01 1086
115 20181208(토)_국립중앙박물관_17:00시 [1] file 산국화 2018.11.26 701
114 11.17 덕성 아트홀 항일 음악회/같이 불러보는 압록강 행진곡 [2] 아름다운날들 2018.11.23 873
113 연말 공연... [2] 나소금인형 2018.11.19 871
112 2018 항일 음악회 2018.11.17.19시30분// 2018.11.20.19시30분 [2] 아름다운날들 2018.11.15 889
111 안치환님의 오래된 카셋테잎 [4] file 노라 2018.11.12 692
110 아저씨 음악은 언제나...옳다.. 삶의 희망과 힐링 그 자체 예용~ [3] file 묭이 2018.11.11 502
109 힐링이 되었던 안치환님의 무대들... [2] file 노라 2018.11.05 468
108 11.1강동 아트센터/노란 조명속 빛나던 안치환님, 그 노래들~ [10]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1.03 1696
107 가을을 품은.. 안치환님.. [1] infree 2018.11.02 438
106 안치환님의 '잊혀진 계절' [1] file 노라 2018.10.31 4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