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치환과의 초우(初遇)

우지아 2018.09.06 04:25 조회 수 : 225

3년전 어느 가을날..

서귀포예술의전당 개관1주년기념으로 장필순, 동물원, 안치환 등이 출연하는 7080콘서트가 있었다.

학창시절 동물원 노래를 좋아했던 추억을 되살리며 콘서트를 갔다.

안치환이란 가수는 대학시절 이름 석자의 유명세는 알았지만, 정작 노래도 잘 몰랐고 콘서트도 가본 적이 없다.

나는 그 시절 민중가요에 대한 반감이 강했다. 노래는 그저 노래로서만 감상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아…그런데 그날 나는 충격에 빠졌다, 안치환의 라이브는 내 온몸과 정신을 혼미하게 했고,

가수 안치환이 아닌 애인 안치환으로 그 순간 나를 돌처럼 정지시켜 버렸다.

그 열정적이면서 남성적인 힘있는 목소리와 호소력,그리고 몸짓..

젊은 시절 안치환을 만나지 못했던 것이 갑자기 젊은 시절을 잃어버린 느낌이었다...

 

괜한 미안함과 수줍음으로..차라리, 2층의 먼발치에서 안치환을 만나게 된 것에 혼자서 다행이라 위안했다.

중년의 나이에 만난 안치환은 인생의 고비고비를 넘긴 후였다. 그래서 더 소중하고 깊이있는 첫 콘서트였다.

 

80년대 민중가요를 이런 멎진 안치환이 불러주었기에 우리 젊은이들이 더 뜻을 모을 수 있지 않았을까.

아마, 내가 젊은 시절 안치환을 알았더라면, 진정 민중운동에 몸바쳤을 것 같다.

 

언제일지 모를 두번째 콘서트를 희망하며.. 2층 구석자리에서 수줍게 듣고 싶은 노래..

사랑하게 되면 훨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 10.4 남북 공동선언 11주년 기념행사, 평양 잘 다녀오세요. 안치환님 ♡ 아름다운날들 2018.10.03 216
100 10월~~가을입니다 [1] 파란하늘 2018.10.01 198
99 10.20(토) 17:00 군산,시노래콘서트~ file 지구다음 2018.09.20 221
98 마른잎 다시 살아나/문익환 통일의 집 [2] 아름다운날들 2018.09.15 265
» 안치환과의 초우(初遇) 우지아 2018.09.06 225
96 8월의 크리스마스를 보내며.. file 우지아 2018.08.31 145
95 어제는 광복! 오늘은 말복! 우지아 2018.08.16 127
94 8.15 광복기념 음악회/안양 병목안 시민공원 [1] 아름다운날들 2018.08.14 198
93 울아들이 그린 안치환님 그림을 올려봅니다. [4] file 지훈어미 2018.08.07 373
92 뜨거운 열기 식혀줄 휴가지 file 볕다슴 2018.07.28 185
91 7.17 제헌절 70주년 경축 열린 음악회 방청 [4] file 아름다운날들 2018.07.18 472
90 초복~무더운 날입니다.. [4] file 지구다음 2018.07.17 212
89 멋쟁이 강사님 [1] file 게임의여왕 2018.07.14 200
88 7.7 성수 아트홀/문익환 목사 탄생 100주년 평화 콘서트 [2] 아름다운날들 2018.07.10 302
87 주말 잘 보내셨는지요 ~~~ [1] 감사하며 2018.07.09 166
86 7일 문익환 목사님 추모 평화콘서트 볕다슴 2018.07.08 179
85 콘서트 계획 없으신가요? [2] 서윤 2018.07.04 350
84 6.28 우리의 영웅을 위한 작은 음악회 /인천 남동 소래 아트홀 [6] file 아름다운날들 2018.06.29 559
83 오빠 글씨 [4] file 게임의여왕 2018.06.16 336
82 참꽃님께~ [3] 게임의여왕 2018.06.03 5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