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가 시작된 오늘낮에 시장에 나갔는데 맑고  춥지 않은 날씨였어요.

이제 내일 차례 지낼 준비 다 끝내놓고 노트북 앞에 앉았습니다.

우리 참꽃님들 잘 계신지 궁금한데, 담쟁이 카페엔 소식들 소소하게 보이는데

치환님 홈피가 조용한듯 하여 몇자 적습니다.

 

 치환님은 고향에 가서 어머님 뵙고 계시겠죠.

어느해 추석명절의 풍경을 노래한 ' 고향집에서'가 영상으로 그려집니다.

작년 혼자부르는노래 첫날 공연에서 이노래를 불러주셨죠.

너무 반갑고 행복한 시간이었지요. .

 

 치환님 노래는 신기하게요. 그때 그때 달라요.

한번 느낌이 오면 무한반복해서 듣게 되지요.

어떤 장소나 상황에 따라 목소리의 울림으로 나에게 다가옵니다.

계속 듣던 노래가 또 다르게 다가오기도 하고, 아무튼 뭔가 마법같아요.

물론 라이브는 더할나위 없이 좋으니 계속 공연보러 가게 되는 거구요

 

돌멩이하나, 고래를 위하여, 내꿈의 방향을 묻는다.  얼마나더, 나무의서,

자유, 3.8선은 3.8선에만 있는것이 아니다, 고해, 산국화, 우물안개구리,

물속반딧불이 정원, 풍경달다, 강변역에서, 선운사에서,잠들지않는 남도..

아쿠 너무 많은 곡들이 내맘에 와 닿았어요. 아직도 너무 많은데...

 

 요즘은 나의꿈은 잘 안불러주시네요.  카오스도 좋구.

 바람의 영혼같은 노래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새봄엔 새앨범도 기다려 봅니다.

 항상 응원합니다. 

 

 지금 흐르는 곡은 기차소리와 함께 시작하는 '평행선' 듣고 있습니다.

 글마무리 하며, 즐거운 명절 연휴 보내시길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 새 앨범 소식에 더 기분 좋아진 주말입니다^^ 오늘이좋다! 2018.05.11 339
66 안치환님 12th 53, 새앨범 발매 축하 드립니다.^^ 아름다운날들 2018.05.11 663
65 철망 앞에서/4.28 고양 꽃 박람회 [3] 아름다운날들 2018.05.01 530
64 4.27 아람누리 노동절 기념 음악회 "다시 봄" [2] 아름다운날들 2018.04.28 316
63 안치환과 자유 /수풀을 헤치며 [4] 아름다운날들 2018.04.26 423
62 오고 있는 봄꽃...^^ [2] file 빗소리 2018.04.20 237
61 4.21 일본 가시네요^^ [2] file 아름다운날들 2018.04.18 327
60 2018.4.12 창원 성산 아트홀 통해야 콘서트 [6] file 아름다운날들 2018.04.13 509
59 4월 동백/안치환과 자유/4.7광화문 4.3 70주년 국민 문화제 [2] 아름다운날들 2018.04.09 445
58 봄...비... 빗소리 2018.04.06 269
57 봄인사...^^ file 빗소리 2018.03.31 227
56 카카오 뮤직에 '4월 동백' 노래 판매하네요. 강구자미카엘라 2018.03.29 210
55 제주4.3 70주년 뮤직토크콘서트 [1] file 지구다음 2018.03.15 477
54 봄 봄 봄 시작이네요~ 묭이 2018.03.06 243
53 2018. 3.1... [2] file 빗소리 2018.03.01 367
52 활기찬 3월*^^* 모란 2018.02.26 209
51 복많이 받으세요~^^ 묭이 2018.02.22 197
50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file 빗소리 2018.02.16 207
» 설연휴 모두들 즐거운 시간 보내시고 계시는지요? [2] 뙈지 2018.02.15 220
48 공연 다녀 온 이야기만 올리는 것인지요? [2] 강구자미카엘라 2018.02.15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