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수유동 문익환 통일의 집에서 기부자의 벽 제막식 행사가 있었습니다.

따로 사전에 기부를 못했었기 때문에 행사후에 아주 작은 금액을 기부했어요. ㅜㅜ

조금 늦게 도착해 첫순서는 놓치고 평화의 나무 합창단의 합창부터~~

지역 가수분의 노래,기부자의 벽 제막식,사물놀이,마지막 안치환님의 순서까지 아주 알찬 공연이었어요.

중간 중간 사회자가 객석으로 들어와 인터뷰도 했지요.

내쪽으로 올까봐 다들 피하는데, 담쟁이 까페회원이신 봄비님은 멋지게 인터뷰에 응했답니다.^^

문익환 목사님께서 생전에 사시던 집 마당에서 행사가 진행 된거라 아주 가까이서 안치환님을 뵈었네요.

아주 깔끔한 머리 스타일이 한껏 멋스러워 또 심쿵!!

컨디션이 좋으신지 목소리 힘이 넘치시네요.

한곡 한곡 노래들이 다 좋았던 행복한 공연이었습니다.

노래는 [오늘이 좋다]로 시작 하셨어요.

한껏 열광적인 분위기로 만든 [광야에서]

잔잔히 불러주신 [우리가 어느 별에서]

남의 노래지만 내노래 처럼 소화하신 [임진강], [라구요] 특히 라구요 제가 좋아하는 노래라 너무 좋았습니다.

기타 반주로 부르신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뜨겁게 불러주시고 뜨거운 호응을 받은 [철망 앞에서]

앵콜 앵콜 계속되는 앵콜 요청에 다시 나오셔서 부르신 [마른잎 다시 살아나]

노래전에 문익환 목사님과의 인연,,문호근 선생님과의 인연을 말씀 하셨고,,,

문목사님이 평양 봉수 교회에서 부르셨던 노래라

그후에는 쉽게?가볍게?부르지 못했다고 하셨는데 그 마음을 알거 같았어요.

 

무려 여덟곡의 노래~ 듣고 싶었던 노래를 들을수 있어서 참 좋았던 공연이었습니다.

오늘 또 노래로 행복을 주셔서 고맙습니다.

환절기 건강 하시고 좋은 계절 가을에는 자주 뵈어요.

사랑합니다.♡안치환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2 2018 항일 음악회 2018.11.17.19시30분// 2018.11.20.19시30분 [2] 아름다운날들 2018.11.15 628
111 안치환님의 오래된 카셋테잎 [4] file 노라 2018.11.12 377
110 아저씨 음악은 언제나...옳다.. 삶의 희망과 힐링 그 자체 예용~ [3] file 묭이 2018.11.11 361
109 힐링이 되었던 안치환님의 무대들... [2] file 노라 2018.11.05 371
108 11.1강동 아트센터/노란 조명속 빛나던 안치환님, 그 노래들~ [10]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1.03 1532
107 가을을 품은.. 안치환님.. [1] infree 2018.11.02 309
106 안치환님의 '잊혀진 계절' [1] file 노라 2018.10.31 355
105 10.27수성 아트피아/언제나 행복한 공연 여행길 [2]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0.30 448
104 가을 은행나무 아래서... [3] hush 2018.10.23 376
103 가을 은행나무 아래서...그리고 탬버린(군산) [6] 노라 2018.10.21 362
102 10.20 군산/가을 은행나무 아래서/오래 기억될 가을날의 추억~~~~ [6]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0.21 650
101 11.1 강동 아트센타 목요예술무대 /안치환 콘서트-가을을 품다.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0.15 396
100 10.27(토) 17:00 대구, 시노래콘서트 [1] file 지구다음 2018.10.10 301
99 10.7 여섯번째 세종 축제/가을날 호수에 내려앉은 바람의 영혼 file 아름다운날들 2018.10.09 480
98 10.4 남북 공동선언 11주년 기념행사, 평양 잘 다녀오세요. 안치환님 ♡ 아름다운날들 2018.10.03 604
97 10월~~가을입니다 [1] 파란하늘 2018.10.01 446
96 10.20(토) 17:00 군산,시노래콘서트~ file 지구다음 2018.09.20 374
» 마른잎 다시 살아나/문익환 통일의 집 [2] 아름다운날들 2018.09.15 502
94 안치환과의 초우(初遇) 우지아 2018.09.06 363
93 8월의 크리스마스를 보내며.. file 우지아 2018.08.31 266